" a fatherless to the Father "

아빠가 없는 자에게 하나님을!

공지사항

YES Daddy는 아동복지시설로서 진정한 영적 부모를 찾아주게하는 비영리 기관입니다.

게시글 검색
생매장됐다 살아난 갓난아기, 새 부모 얻고 새 삶
예스대디 27.100.224.41
2016-10-21 08:25:27
      
 
 



진흙투성이가 된 이 아기(사진)는 지난 2월 23일, 태국 동북부 콘캔 지역 무덤가에서 발견됐다. 유칼립투스Viewer 나무 밑에 묻혀 울고 있던 이 아기는 소에게 풀을 먹이러 근처에 왔던 한 주민에 의해 극적으로 구조됐다.

 

 
 



아기의 몸에는 아직 탯줄Viewer이 남아 있었다. 태어난 지 불과 며칠밖에 안 된 신생아였던 것. 그리고 차마 말하기 어려운 끔찍한 상처가 있었다. 무언가 날카로운 것에 의해 찔렸는지 자상이 무려 14군데나 있었다. 

 

 
 



아기는 곧 현지 병원Viewer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아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. 불행 중 다행인지 아기가 땅속에 묻혀 있으면서 상처가 지혈됐던 것.

 

 
 



이에 대해 병원 측 담당 의사는 “대지가 아이를 지켜줬다”고 말하기까지 했다. 이 같은 이유로 아기에게는 ‘대지의 향기Viewer’라는 뜻이 담긴 아이딘(Aidin)이라는 새 이름이 붙여졌다. 



이후 현지 경찰Viewer은 아이딘을 유기한 생모인 42세 여성을 체포할 수 있었다. 여성은 경찰 조사에서 다른 남성과 만나 생긴 아이의 존재를 남편이 알게 될까 두려워 그 같은 짓을 벌였다고 실토했다. 이 여성은 교도소에 수감됐다. 

아이딘은 시간이 흐르면서 점차 건강을 되찾았고 현지에 있는 캔통 Viewer보육Viewer원에서 지내게 됐다. 보육원 측은 출생 신고를 마치는 등 아이에게 양부모를 찾아주기 위해 노력했다. 
  그리고 7개월이라는 시간이 흐른 끝에 아이딘을 입양하겠다는 의사를 보인 사람들이 나타났다. 이들은 스웨덴Viewer의 한 부부로 몇 가지 조건과 절차를 통과해 이번에 입양이 확정됐다고 ‘카오솟’ 등 현지 매체가 9일 보도했다.

지금까지 아이딘을 맡아온 한 보육사Viewer는 “아이가 새로운 가정Viewer에서 자랄 수 있어 너무 기쁘다”며 “새로운 가족과 살면서 과거의 상처를 하루빨리 치유하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 

사진=페이스북 

윤태희 기자 th20022@seoul.co.krViewer 

댓글[0]

열기 닫기

공지&소식

YESDaddy 예스대디

상단으로 바로가기